토론토 렌트 (숙소) 구하기 3편 – 전체렌트 구하기

이번 편에서는 토론토 렌트중에서도 전체렌트를 구하는 방법에 대해 살펴보겠다. 많은 유학생들이 돈을 절약하기 위해 방을 렌트하여 지내고 있지만 룸렌트에는 낯선, 다른사람들과 함께 지낸다는 단점이 있다. 즐거운 부분도 있을 수 있지만 불편한 점도 굉장히 클 것이다.

돈을 투자하여 집 전체를 렌트하여 살게 된다면 조금 외로울 수는 있지만 마음 편하게 지낼 수 있다. 혼자서는 돈이 부족하다면 친한 지인들과 함께 돈을 보태어 집을 렌트하는 방법도 있다. 특히나 가족끼리 이민을 오는 경우라면 전체렌트는 필수일수도 있다.

전체렌트의 경우 룸렌트와는 다르게 대부분 가구가 갖추어져 있지 않아, 이사갈 때 모든 가구를 준비해가야 한다. 간혹 가구가 갖추어진 곳도 있긴 하지만 대부분은 비어 있기 때문에 준비해야 할 것도 많다. 또한 룸렌트와는 다르게 전체를 렌트하여 살게되면 전기값, 물값, 가스비 등을 집주인이 아닌 내가 직접 내야한다.

토론토 렌트 (숙소) 구하기 1편 – 렌트/ 숙소의 종류

토론토 렌트 (숙소) 구하기 2편 – 룸렌트 구하기

Image by Harry Strauss from Pixabay

<전체렌트 종류>

1. 토론토 반지하 전체렌트 (하우스 한층 렌트)

반지하 전체렌트는 말 그대로 하우스의 반지하 전체를 렌트하는 것이다. 룸렌트는 방 하나만 렌트하여 다른 공용 시설을 다른 사람과 함께 사용하였다면, 반지하 전체 렌트는 반지하의 있는 세탁실, 화장실, 주방 등의 시설 등 내가 렌트한 공간의 모든 시설을 나혼자 또는 같이렌트한 친구/가족만 사용할수 있다. 반지하는 보통 출입구도 하우스의 정문과 분리되어 있기 때문에 사실상 집주인과 마주칠 일이 거의 없다.

반지하 전체렌트는 룸렌트 보다는 비쌀 수 있으나 아파트나 콘도를 전체렌트 하는 것 보다는 가격이 저렴하다. 누가 내 음식을 몰래 먹지는 않을까 걱정하지 않아도 되고, 룸렌트는 지인을 데려오기 눈치 보였다면 이제는 지인도 눈치보지 않고 편하게 데려올 수 있다.

단점이 있다면 룸렌트를 할 때 공용으로 쓰는 공간을 같이 청소했었다면, 이제는 나 혼자 모두 청소하여야 한다. 그리고 보통 난방 시설은 1층에서 조절 가능하기 때문에 에어컨이나 히터 조정을 원한다면 집주인에게 요청하여야 한다. 또, 집에 지인을 초대하더라도 하우스는 방음이 잘 되지 않기 때문에 너무 크게 파티를 하게되면 윗층에 불편을 줄 수 있다.

간혹 반지하가 아니라 1층이나 2층을 전체렌트 하는 경우도 있는데 2층에는 주로 주방이 없기 때문에 한 층을 모두 쓴다고 하여도 주방이나 세탁실을 공유해야할 경우가 많다. 하지만 반지하보다 햇빛이 잘든다는 장점이 있다.

***

2. 토론토 아파트 전체렌트

새로 지어진 아파트들은 정말 깔끔하고 보안이 잘 되어있다. 하지만 1편에서 말했듯이 오래된 아파트는 가격이 저렴하지만 대부분 세탁기가 집안에 구비되어 있지 않기 때문에 공용 세탁기를 돈을내고 사용해야 하며, 에어컨이 없는 곳도 많다. 공동 세탁실은 보통 아파트 지하에 위치하고 있는데 빨래를 매일 하지 않기 때문에 일주일에 한두번씩 공동 세탁실에 가는것도 적응만 되면 많이 불편하지 않다, 아파트에 에어컨이 없더라도 에어컨을 구매하여 설치하면 된다, 설치해보지 않아 비용은 자세히 모르겠지만 설치비를 포함하여도 콘도보다 저렴하다고 한다.

아파트는 대부분 콘도보다 가격이 저렴하지만 거실이나 방크기는 콘도보다 더 크다. 그렇기 때문에 가격대비 큰방에서 지내고싶다면 아파트도 좋은 선택이다. 쓰레기 버리는 곳이 매층마다 있어 하우스처럼 밖에 나가지 않아도 되고 수영장, 사우나 등의 시설들을 갖추고 있어 밖에 나가지 않고 건물 안에서 놀 수 있다.

아파트는 로비를 지키는 관리인이 따로 없기때문에 택배등을 집앞까지 와서 두고 가는데 편하긴 하지만 분실 위험이 있다. 혹시나 택배 받을 일이 있다면 근처 우체국이나 아마존/UPS 지점 등으로 화물을 받는 것이 좋다.

Image by user32212 from Pixabay

***

3. 토론토 콘도 전체렌트

콘도는 정말 깔끔하다 ㅎㅎ 1편에서 한번 언급하였지만 쓰레기 버리는 곳이 매층마다 있어 나가지 않아도 되고, 벌레도 웬만해서는 잘 들어오지 않는다. 보안도 잘 되어있어 안전한 편이며, 보안상 문제로 택배가 집앞까지 오지 못하는 불편함이 있지만, 관리인 (concierge)가 로비에서 택배를 받아 보관해 두니 나중에 로비에 택배를 찾으러 가면 된다.

간혹 주차장이 포함되어 있지 않은 유닛이 있지만 웬만해선 주차장이 포함되어 있다. 지하에 주차장이 있기 때문에 차에 눈 비 맞을 걱정을 하지 않아도 된다. 대부분의 콘도에는 헬스장(Gym), 수영장 등이 포함되어 있으며, 콘도에 따라 도서관, 게임룸, 볼링장, 테니스장 등 다양한 시설이 포함되어 있기도 하다. 콘도 따라 시설 이용시 인원 제한이 있기도 하지만 대부분 이용하는데 큰 불편함은 없는 것 같다.

아파트와 콘도는 방 갯수에 따라 가격이 달라진다. 배출러(bachelor) 는 한국의 원룸 느낌으로 따로 방이 없이 한 공간에 거실, 침실, 부엌이 합쳐진 공간이다. 원베드(One bed)/ 투베드 (Two bed)는 말 그대로 방의 갯수를 뜻하며, 방 밖에 거실과 부엌등의 시설이 있다. 원/투플러스 덴 (One/Two bed +Den) 은 방 갯수+창고란 말이다. Den은 원래 창고처럼 쓰이는 작은 공간을 뜻하는데 Den 의 크기가 크고 문이 달려있다면 방처럼 사용하기도 한다.

***

4. 토론토 하우스 전체렌트

하우스는 콘도나 아파트에 비해서 방이 많기 때문에 가족 또는 여러명의 인원이 모여살 때 추천한다. 방 뿐만 아니라 거실도 넓고 마당 (Back yard)도 있어서 바베큐 파티를 할 때도 좋다. 만약 반지하에도 공간이 있다면 게임룸 등으로 만들어 지낼 수 있다.

내가 처음 하우스 렌트를 하였을 때 나는 환상에 빠져있었다. 거실과 주방이 매우 넓었으며, 넓은 마당을 보면서 바베큐 파티를 꿈꿨다, 실제로 반지하에도 간소하게 노래방처럼 꾸며두어 혼자 내려가 노래를 부르기도 하였다. 또 하우스는 공간이 크기 때문에 방크기도 대체적으로 콘도보다 크다. 하지만 하우스는 관리할 것이 정말 많기 때문에 같이 사는 사람들이 서로 도와 관리하지 않는다면 오히려 살기 힘들 수 있다.

하우스는 관리가 정말 힘들다. 여름에는 잔디에 물을 주고 깎아야 하고, 가을에는 낙엽을 쓸어야 하고, 겨울에는 눈을 치워야 한다. ‘귀찮으면 안해도 되는거 아니야?’ 하고 생각하는 사람들도 있는데 이 집은 내가 구매한 집이 아니라 잠시 렌트하여 사느 것이기 때문에 관리를 하지 않으면 추후에 큰 불이익이 있을 수 있다. 잔디 관리를 하지 않아 죽어버리면 추후 렌트 기간이 끝났을 때 잔디 복구비용을 지불해야할 수 있다. 그리고 겨울에 눈을 치우지 않아 내 집 앞에서 누군가 넘어져 다치게 된다면 눈을 치우지 않은 사람의 잘못으로 간주되어 벌금, 또는 보상을 해야할 수도 있다.

이 뿐만이 아니라 하우스는 매주 쓰레기차가 쓰레기를 수거하러 찾아온다, 쓰레기는 일반/ 재활용/ 음식물로 잘 구분하여 버려야 하며 매주 쓰레기차가 오는 요일에 맞추어 쓰레기통을 밖에 꺼내두어야 한다, 쓰레기가 잘 분리되어 있지 않거나 쓰레기통이 넘쳐나있으면 수거를 하지 않는 경우도 있다. 쓰레기가 수거되지 않았거나 내가 까먹고 쓰레기통을 내어두지 않았다면 다시 쓰레기차가 올때까지 1~2주를 기다려야 하는데, 여름에는 구더기가 생길 수 있기 때문에 주의해야 한다.

나는 하우스의 멋진 겉모습에 빠져 전체렌트를 하였었는데 같이 사는 사람들끼리 맘이 맞지 않아 관리가 잘 되지 않았다. 결국엔 1년만에 하우스 렌트를 포기하고 각자 콘도로 이사가게 되었다.. 정말 잘 관리할 자신 있는 사람이라면 추천하지만 그렇지 않다면 하우스는 추천하지 않는다.

Image by 1195798 from Pixabay

***

<전체렌트 구하는 방법>

.

1. 반지하 전체렌트 구하는 방법

반지하 전체렌트는 보통 룸렌트 구하는 방법과 비슷하다. 2편에서 말한 캐스모/ 키지지/ 신문사 등을 통하여 주로 구하며, 입주하기 전 첫달 또는 첫달과 마지막달 방값을 디파짓(보증금)으로 내면 된다. 딱히 계약기간이 정해져 있지 않기 때문에 살다가 이사를 가야한다면 미리 한두달 전에 집주인에게 알려주며 된다.

***

2. 아파트 전체렌트 구하는 방법

아파트는 건물 내 모든 집이 개개인의 소유가 아니라 회사 소유이다. 그렇기 때문에 부동산 업자를 통하여 집주인과 계약하는 것이 아니라, 아파트 관리실과 바로 계약을 진행해야한다. 콘도나 하우스의 경우 집을 소유하고 있는 사람과 거래를 하는 것이기 때문에 서로 계약조건이 맞지 않는다면 협상하여 조정이 가능하지만, 아파트 거래는 개인과 거래하는 것이 아니기 때문에 조건에 맞지 않아도 협상이 어렵다.

계약단위는 보통 1년인데, 내가 1년동안 렌트비를 내는데에 문제가 없음을 증명하기 위해, 나의 재직증명서, 신분, 소유하고 있는 자산등 아파트에서 요구하는 서류를 준비하여 제출하여야 한다. 만약 여러명이 같이 입주하려고 한다면 각자의 소득을 증명하면 된다. 아파트마다, 집 가격에 따라 증명해야하는 소득기준이 다르기 때문에 자세한 조건은 아파트쪽과 확인해보는 것이 좋다.

아파트는 콘도에 비해 인터넷 광고가 많이 올라 오지않는다. 내가 아파트를 찾아볼 때 주로 사용하는 사이트는 Viewit.ca 이다. 아파트 광고만 올라오는 것은 아니지만 다른 사이트에 비해 아파트 렌트 정보가 많다. 혹은 내가 알아보고 싶은 아파트에 직접 전화를 하거나 방문해보는 방법도 있다.

Viewit.ca 링크 : https://www.viewit.ca/

***

Image by ElasticComputeFarm from Pixabay

3. 콘도/ 하우스 전체렌트 구하는 법

콘도와 하우스는 개인 대 개인으로 계약이 진행되기 때문에 주로 부동산 업자 (realtor)를 통해 계약이 진행된다. 부동산 브로커는 아는 사람에게 소개를 받거나 인터넷 광고에서 찾아볼 수 있다. 너무 잘나가는 브로커들은 대부분 일을 빨리 진행하려고만 하기 때문에 나는 유능하지 않더라도 꼼꼼하고 나에게 시간을 많이 내어줄 수 있는 사람을 선호한다.

브로커를 찾아 내가 원하는 집의 위치, 조건, 가격등을 말하면 그에 대한 정보를 찾아 나에게 리스트를 보내준다. 리스트 중에서 가격, 사진, 조건 등을 비교해 본 후 몇가지 집을 정하면 브로커가 약속을 잡고 집을 보여준다. 집을 둘러볼때는 그 집에 대한 특징, 문제점등을 메모해두거나 사진을 찍어두는 것이 좋다. 여러 집을 보고난 후에는 어디가 어떤 집이었는지 기억이 잘 안나고 매우 헷갈릴 수 있기 때문이다.

콘도나 하우스는 집마다 조건이 매우 다르다. 주차장 또는 창고(Locker) 포함여부, 전기세, 가스비, 물값 포함여부등이 집마다 다르며 같은 크기라도 어떤 조건을 갖추고 있는지에 따라 가격이 달라진다. 만약 내가 주차장이 필요한데 집 값이 싸다고 주차장 포함여부를 확인하지 않고 주차장이 없는집을 계약해버린다면 나중에 당황스러울 수 있으니 꼭 조건을 확인해야한다.

만약 브로커가 제공한 리스트 중에 마음에 드는 집이 없다면 내가 먼저 집을 찾아 브로커에게 보여달라고 할 수도 있다. 브로커들은 브로커 기준에서 고객과 맞다고 생각되는 집 리스트를 정리하여 몇가지만 제공하기 때문에, 내가 실제로 온라인에서 찾아보면 더 괜찮은 집을 발견할 수도 있다. 내가 주로 사용하는 사이트는 realtor.ca (https://www.realtor.ca/ ) 이다.

마음에 드는 집을 발견하게 되면 집주인쪽에 오퍼 (Offer)를 넣게 되는데 이때 준비해야할 서류가 나의 신분, 신용점수 (Credit score), 재직증명 및 소득증명서 등이다. 워킹비자를 가진 사람이라면 충분히 남은 비자기간과 일하는 곳에 재직증명서와 소득증명서 발급을 요청하여 제출하면 된다. 신용점수는 Equifax 또는 Transunion 에서 확인할 수 있는데 신용카드 등 내야할 돈을 문제없이 제때 내고 있다면 신용점수는 나쁘지 않을 것이다. 학생의 경우 소득을 증명하기 어렵기 때문에 1년간 돈을 내는데 문제가 없음을 증명하기 위해 6개월 또는 그 이상의 렌트비를 선지불 해야할 수도 있다.

오퍼를 넣더라도 경쟁자가 있다면 집주인은 보통 소득이 높은쪽을 선택하게 되며, 경쟁자가 없더라도 집주인이 나의 서류를 보고 마음에들지 않으면 선택하지 않을 수도있다. 그럼 아쉽긴 하겠지만 다른 집을 찾아보는 수밖에 없다.

한국에서 캐나다에 있는 부동산 브로커에게 연락하여 영상통화로 방을 보고 계약서를 작성하는 사람들도 보았다. 한국에서도 직접 방을 볼수는 없지만 집을 구하는데 문제는 없어보인다.

Realtor.ca 링크 : https://www.realtor.ca/

Equifax: https://www.consumer.equifax.ca/personal/

Transunion: https://www.transunion.ca/

***

이렇게 3편까지 ‘토론토 렌트 구하기’가 마무리가 되었다. 집을 찾는 사람들에게 많은 도움이 되길 바라며, 다들 마음에 드는 집을 찾았으면 좋겠다 !

Leave a Com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