토론토 렌트 (숙소) 구하기 1편 – 렌트/ 숙소의 종류

캐나다 유학 또는 이민 준비를 하면서 어떤 숙소에 지내야 할지 많이들 고민할 것이다. 보통 단기 어학연수를 오는 사람들의 경우 홈스테이에 지내는 경우가 많은데 원해서 홈스테이에 지내는 사람이 있는가 하면 어떻게 숙소를 구하는지 모르기 때문에 홈스테이에 지내는 사람들도 여럿 보았다.

나는 보통 룸렌트를 추천하고 있는데 룸렌트는 홈스테이에 지내는 것보다 자유로울 뿐만 아니라 비용도 더 저렴하다. 하지만 룸렌트나 홈스테이가 모두 마음에 들지 않는 사람도 있을 수 있으니 토론토 렌트 구하기에 앞서 캐나다에 어떤 종류의 숙소들이 있는지 살펴보도록 하겠다.

토론토 렌트 구하기
Image by Pexels from Pixabay

캐나다 숙소의 종류

먼저 토론토 렌트를 구하기에 앞서 어떤 종류의 숙소들이 있는지 살펴보고, 나와 맞는 숙소에 대해 먼저 생각해 보는 것이 좋다. 숙소가 정해졌다 하더라도 캐나다 도착 후 집이 마음에 들지 않는다면 다른 곳으로 옮겨갈 수 있다.

***

1. 홈스테이

홈스테이에 지내게 된다면 보통 집주인이 영어를 사용하기 때문에 처음 캐나다에 와서 영어에 익숙하지 않은 사람이라면 큰 도움이 될 수 있다. 밖에서는 영어학원을 다니고 집 안에서도 하루종일 영어를 쓰는 환경이라면 단기간에 영어실력을 향상시키는데 도움이 되기에 단기 영어 어학연수를 위해 캐나다에 입국하는 사람들에게 추천한다. 집주인과, 같이 지내는 학생들과 친해져 놀러가는 경우도 많이 보았고 청소, 빨래, 요리를 제공해주기 때문에 굉장히 편하다고들 다.

하지만 가격이 비싼 편이며, 통금 등 집에 정해진 규칙을 따라야 할 수도 있고 요리를 매번 준비해주기 때문에 내가 먹고싶은 음식을 먹기 힘들다는 단점도 있다. 또한 집주인을 직접 만나 정하는 것이 아니기 때문에 친절한 집주인이 있는가 하면 그렇지 않은 사람들도 있는데 이 점은 겪어보지 않고는 알 수가 없다.

Image by Vivian 郑 from Pixabay

***

2. 토론토 룸렌트

토론토에는 전세계 많은 유학생 및 이민자가 살고 있으며, 캐나다에서 태어난 사람들도 20살이 되면 많이들 독립하여 살고있다. 하지만 집값이 비싸기 때문에 한국 원룸처럼 집 전체에 세를들어 살기보다는 방하나를 렌트하여 많이들 지내고 있다. 토론토 다양한 지역에서 룸렌트를 구할 수 있으며, 집의 우치, 방크기, 집 종류에 따라 가격이 $500~1500 정도로 다양하다.

방을 구할 때 한국처럼 보증금 금액을 냈다가 돌려받는 것이 아니라, 보통 한두달치의 방값을 미리 내고 입주후에 미리낸 방값을 사용한다. 첫째달, 마지막달 비용을 주로 내게 되는데 첫째달 방값을 미리 내었다면 입주날 추가 비용 없이 미리 낸 비용으로 첫달을 지내면 된다. 마지막달 방값만 지불했다면 입주날 방값을 내고 입주를 시작하면 된다. 특별하게 계약 기간이 정해져있지는 않은데, 계약을 끝내고 싶다면 1~2달 전에 미리 집주인에게 얘기를 하면 된다. 미리 얘기가 되었다면 마지막 달에는 추가로 방값을 내지 않고 처음 계약시 지불했던 마지막달 방값을 사용하여 지내고 나오면 된다.

* 하우스 룸렌트

가장 저렴한 방은 하우스 반지하에 있는 방이다. 나는 방값을 절약하기 위해 하우스 반지하에 오래 살았다. 캐나다는 워낙 건조한 나라이기 때문에 반지하라고 해도 많이 습하지 않으며, 방에 빨래를 널어두어도 금방 마른다. 룸렌트를 전문으로 하는 집이 많기 때문에 반지하를 멋지고 깔끔하게 꾸며놓은 곳이 굉장이 많으며, 보통 1층과 분리된 출입구 문이 따로 있어 1층에 사는 사람들과 마주칠 일이 잘 없다. 하지만 돈벌레가 좀 나온다는 단점이 있어 벌레 스프레이를 항상 두고 살았었다. 겨울에는 굉장히 추운 편이지만 여름에는 정말 시원하다.

이외에 하우스 1층 또는 2층 등에 방을 렌트하기도 하는데 확실히 반지하보다 햇빛도 많이 들어오고 더 깔끔하다. 집주인 없이 지내는 곳도 있지만 집주인이 있다면 보통 1층 또는 2층에 지내기 때문에 종종 마주칠 수 있으며, 이것을 불편해 하는 사람들은 오히려 반지하가 더 마음은 편할 수 있다. 하우스는 아무리 깔끔하게 지낸다고 해도 개미나 다른 벌레 곤충들이 쉽게 들어올 수 있다는 단점이 있다. 또한 쓰레기봉투를 집 밖에 있는 쓰레기통에 항상 버려야 하기 때문에 한겨울에는 너무 춥다.

* 아파트 룸렌트

토론토에서 아파트라 함은 빌딩에 있는 모든 집들이 회사소유로, 집주인이란 뜻은 집을 구매했다기 보다는 빌딩으로 부터 집 전체를 렌트한 사람을 의미한다. 집을 전체를 렌트하여 다시 룸렌트를 내어주는 것이다. 아파트는 보통 쓰레기를 버리는 곳이 매 층 복도에 있기 때문에 하우스보다는 쓰레기 버리기가 편하지만 오래된 건물들이 많아 에어컨이나 세탁기가 집 내부에 없는 경우많다. 하여 지하에 있는 공용세탁실에 돈을내고 세탁을 해야하는 경우가 많으며, 집주인이 에어컨 시설을 제대로 설치하지 않아 나는 선풍기를 따로 구매하기도 했었다.

아파트마다 다르겠지만 내부에 수영장, 사우나 등의 부대시설이 있어 아파트 열쇠만 있다면 무제한으로 사용가능하여, 이를 즐기는 사람들에게는 너무 좋다. 최근 신설 아파트들은 에어컨, 세탁기가 집 내부에 갖춰져 있고, 콘도처럼 경비원이 있어 안전하고 깔끔하다고 한다. 아파트에 렌트로 들어갈 때에는 에어컨, 세탁기 등의 시설을 잘 확인하고 들어가는 것이 좋다.

* 콘도 룸렌트

내가 가장 선호하는 룸렌트 유형이다. 아파트와는 다르게 빌딩 내 각 집들을 구매한 사람이 집주인이며, 이들이 보통 룸렌트를 내어준다. 에어컨, 히터 시설이 잘 되어있으며 세탁기도 집 내부에 있어 굉장히 편하다. 벌레가 잘 들어오지 않고 아파트와 마찬가지로 쓰레기 버리는 곳이 매 층마다 있어 쓰레기 처리도 매우 간단하다.

콘도마다 다르지만 내부에 헬스장, 수영장, 도서관, 게임룸, 파티룸 등 아파트 보다 더 많고 깔끔한 부대시설을 갖추고 있으며, 24시간 경비원이 빌딩을 순찰하고 있기 때문에 안전한 편이다.

Image by Michal Jarmoluk from Pixabay

***

3. 토론토 전체렌트

말 그대로 방 하나가 아니라 집 전체를 렌트하는 것이다. 홈스테이나 룸렌트는 같이 사는 사람들과 친해져 친구를 만들고 재미있는 경험을 하기도 하지만 집에 정해진 규칙을 따라야한다는 단점이 있다. 하지만 집 전체를 렌트하여 혼자서, 또는 친한사람과 지내게 된다면 눈치보지 않고 편하게 지낼 수 있다는 장점이 있다.

여럿이 모여서 전체렌트를 한다면 돈을 아낄 수는 있겠지만 렌트 계약을 하기 위해서는 나의 비자기간, 나의 자산 등을 먼저 증명해야한다. 캐나다에 직장을 구해 꾸준히 돈이 들어오는 사람에게는 큰 문제가 없겠지만 소득이 많지 않은 학생들은 6개월에서 많게는 1년치의 방값을 미리 지불해야 할 수도 있다. 계약은 보통 1년단위로 체결되기 때문에 장기간 캐나다에 지낼 사람에게 조건이 주어지며, 모든 조건이 충족된다고 해도 경쟁자가 많거나 집주인이 나를 선택하지 않으면 내가 마음에 드는 집에 들어가지 못하는 경우도 있다.

아파트 전체렌트는 아파트 관리실 직원들과 진행되며, 콘도나 하우스 전체렌트는 주로 부동산 중개업자에 의해 거래가 진행된다. 부동산 중개업자와 거래할 때에는 보통 집주인이 부동산 업자에게 수수료를 지불하므로 집을 구하는 사람은 따로 수수료를 낼 필요가 없다.

***

4. 기숙사

많은 대학에서 기숙사 시설을 제공하고 있다. 대학에 등록할 때 기숙사에 같이 등록할 수 있으며, 가격이 비싼편이지만 수업에 참여할 때 매우 가깝기 때문에 시간을 절약할 수 있다.

기숙사에 정해진 규칙에 따라야하며, 식사를 제공하는 기숙사의 경우 요리가 불가능한 곳도 있기 때문에 음식이 입맛에 맞지 않아 곤란한 경우가 있다고 한다.

***

5. 기타

만약 단기로 여행을 오는 관광객이라면 호텔, 모텔, 에어비앤비, 또는 한인 민박 등 단기 이용이 가능한 곳으로 숙소를 잡으면 된다. 만약 관광이 3달 이상 길어지게 된다면 숙박비가 높아기지 때문에 차라리 룸렌트를 하는 것을 추천한다.

***

이렇게 오늘은 숙소의 종류에 대해 살펴보았다. 캐나다에 지인이 있다면 숙소구하기가 조금 더 쉬울테지만 혼자서 유학을 준비한다면 먼 외국땅에 숙소를 구하는 것은 어려운 일이다. 숙소를 구했다고 하더라도 막상 캐나다에 도착해서 숙소가 생각했던 것과 달라 실망할 수 다. 그렇기 때문에 한국에서 숙소를 구할 때 장기간으로 숙소를 구하기 보다는 단기로 구한 후 캐나다에 도착하여 마음에 드는 곳으로 옮겨가는 것을 추천한다.

다음편에서는 토론토에서 룸렌트를 구하는 방법에 대해 살펴보도록 하겠다.

토론토 렌트 (숙소) 구하기 2편 – 룸렌트 구하기 보러가기

토론토 렌트 (숙소) 구하기 3편 – 전체렌트 구하기 보러가기

Leave a Comment